임신전보다 건강하고 아름답게!

산전•산후조리

  1. 입덧 - 엄마도 힘들고 아기도 힘들어요

    임신부의 7-80%가 경험하는 일반적인 임신증상으로 일종의 위장장애입니다. 대개 임신 6주에서 12주까지 계속되며, 4개월 무렵이면 가라앉습니다. 입덧이 심하면 임산부의 영양부족과 전신 쇠약 증세로 빠지게 되고 또한 태아의 정신발달 저하, 성장장애 등을 일으키기 쉬어 치료가 필요한 질환입니다. 입덧의 원인 태반에서 분비되는 융모막 호르몬의 증감과 입덧의...
    Read More
  2. 올바른 산후보양식과 산후보양식에 대한 오해

    산후에는 위장 기능이 전반적으로 약해집니다. 기름기, 섬유질, 단단한 음식은 피하고 소화가 잘 되는 음식에서 시작해 점차 영양가 있는 음식으로 바꿔 나가야 합니다. 보통 출산 후 2~3일쯤 지나면 일시적으로 식욕이 왕성해지다가 시간이 흐를수록 입맛이 떨어지는데, 식욕이 없어도 빠른 회복을 위해 영양식 플랜을 세워 매끼 충실히 먹는 것이 중요합니다. 올바...
    Read More
  3. 산후조리 잘하는 방법

    산후조리란? 산후조리는 임신과 출산으로 초래된 산모의 신체적인 변화를 임신 이전상태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을 말합니다. 보통 출산 후 6주에서 8주간의 기간을 산후조리 기간으로 잡는데 그 중에서도 삼칠일(3X7=21일) 동안에는 절대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산후조리는 산모와 아기 양쪽을 위해 하는 것으로, 산모를 위해서는 산후의 여성의 평생...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